학과게시판 페이지 비주얼이미지

학과게시판

HOME  > 커뮤니티  > 학과게시판

공지 우먼컨슈머<포스트 코로나·AI 시대, 국민 이니셔티브 세미나 개최>

작성자 : 김성현
작성일자 : 2020-12-10 14:51:32 조회수 : 479
첨부파일 :
출처 : http://www.womancs.co.kr/news/articleView.html?idxno=64578


<포스트 코로나·AI 시대, 국민 이니셔티브 세미나 개최>


- 글로벌사이버대 강장묵 교수 "위치기반 등 국민적 동의로 K방역 세계적 위상 떨치게 돼"
- 엠케이지 김지효 대표 "기업가들 숨통 틜 유연한 소통과 법 제도 만들어지길"

클릭하시면 원본 사이즈로 보실 수 있습니다.

 [우먼컨슈머= 김아름내 기자] 포스트 코로나 시대 ICT 기술 접목과 관련한 이니셔티브 세미나가 개최됐다.



(사진= 경성대학교)



부산 경성대학교 법학 연구소 및 AI·블록체인법센터는 지난 13일 부산에서 코로나19로 변화된 시대에 요구되는 IT기술과 관련, 법적 대응을 도모하기 위해 '포스트 코로나·AI 시대, 국민 이니셔티브 세미나'를 열었다고 27일 전했다.

'코로나19에 인공지능 기술의 제약과 Post 코로나 19 시대에 도전'을 발표한 글로벌사이버대학교 강장묵 교수(AI학과 학과장)는 하와이와 서울에서의 14일간 자가격리 체험을 소개하며 애플리케이션과 위치기반 정보서비스를 통해 데이터가 질병관리청, 구청 담당 직원, 경찰 등이 필요한 때에 적절히 연결, 활용되는 현상을 설명했다.

강 교수는 "만약 위치기반 정보서비스의 동의 문제, 개인정보보호문제 등 데이터 연계와 활용부분에서 기존 제도적 장치가 적용됐다면 논의만 계속됐을 것"이라면서 "코로나19를 극복하겠다는 국민적 동의가 형성됐고 ICT 강국답게 해당 기술 역시 빠르게 접목하고 도입되었기 때문에 우리나라는 K방역의 모범사례로써 세계적 위상을 떨치게 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창신대학교 유아교육학과 한현정 교수는 코로나 사태로 아동, 청소년, 청년들의 일상 교육이 충분한 논의가 이뤄지지 않은 상황에서 온라인 수업으로 전환됐다고 지적했다.

경성대학교 법학과 손형섭 교수는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에 의한 지식정보사회의 새로운 거버넌스를 화두로 던졌다. 손형섭 교수는 1차 산업은 스마트 팜, 2차 산업은 스마트팩토리, 3차 산업은 디지털로 전환되는 것을 고려해 인력과 재화의 분배를 위한 노력이 계속돼야한다고 말했다. 또 탑다운과 바텀업 방식의 아젠다를 디지털 분석을 통해 의사결정권자와 관련 전문가들이 함께 결정하는 새로운 거버넌스 체계를 제안했다.

경성대학교 강석점 교수는 최근 개정된 스마트도시법을 중심으로 스마트도시 첨단 서비스사업을 강화할 수 있는 법적 개선방안을 설명했다. 특히 MaaS(Mobility as a Service) 등 첨단 스마트교통 체계 사업을 스마트도시에 사업계획을 입안함에 있어서 스마트도시법상의 도시계획과 국토계획법상의 도시계획 관련 법규를 비교, 검토해 개선할 부분이 있는지 알아보고 여타 도시계획사업 법규를 비교하고 국토계획법상 도시계획의 관점에서 스마트도시의 올바른 도시계획을 제시했다.

종합토론에서 퓨쳐센스 주식회사 안다미 대표는 4차 산업혁명,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의 영역에서 AI와 블록체인 등, 혁신 기술들의 역할과 영향을 논의했다. 안 대표는 기업의 경제 활동들, 송장 발행, 고객 관계, 실적 관리, 내부 외부의 협업 등 회사 내의 비즈니스 프로세스를 개선하려는 시점에서의 데이터 오남용, 보안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안 대표는 “블록체인 기술은 분산형 네트워크를 통해 데이터를 분산 관리함으로써 보안성을 높히고, 단일 장애지점의 위험을 없앨 수 있다”는 강점을 말하고 다양한 비즈니스 분야에 적용하면 기술 융합까지 도출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엠케이지 주식회사 김지효 대표는 신기술의 확산과 이를 활용한 활발한 비즈니스의 확대일로에서, 개인정보보호의 문제나 여타 문제 발생 시 벤처기업이 모든 책임을 질 수 있는 위험 리스크가 있다며 조심스러운 입장을 갖게되는 경향이 있다고 전했다.

김 대표는 "교육, 스마트시티 교통, 스마트 트렌스포메이션에서도 법과 제도 영역에서 기업가들의 숨통을 트여줄 수 있는 유연한 소통과 제도가 만들어지기를 희망한다"고 했다.

출처 : 우먼컨슈머(http://www.womancs.co.kr)
목록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